검색

[암호화폐 업계 동향]네이버 라인, 美서 거래소 론칭…바이낸스·코인원 FATF 준수 박차 外

가 -가 +

이선영 기자
기사입력 2020-02-28

네이버 라인,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프론트(BITFRONT) 미국서 론칭

 

네이버 글로벌 계열사 라인(LINE Corporation)이 토큰 이코노미 확장을 위해 미국 기반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프론트(BITFRONT)를 오픈했다고 28일 밝혔다. 라인 블록체인·디지털 자산 자회사인 LVC 주식회사의 미국 법인 LVC USA가 운영하는 비트프론트는 암호화폐 간 거래뿐만 아니라 법정화폐인 미국 달러와 암호화폐 간 거래 모두를 지원한다. 비트프론트에서는 총 15개 언어를 지원하며 라인의 암호화폐 ‘링크(LINK)’를 포함해 비트코인(BTC)·이더리움(ETH)·비트코인캐시(BCH)·테더(USDT) 등 주요 5개 암호화폐를 거래할 수 있고, 은행 계좌를 연동하여 달러로도 거래할 수 있다. 앞서 라인은 싱가포르 소재의 비트박스(BITBOX)를 운영하며 암호화폐 간 거래 서비스를 제공한 바 있다.

 


바이낸스, 'FATF 트래블 룰' 준수에 박차…시프트네트워크와 인프라 구축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Binance)가 퍼블릭 블록체인 프로토콜 시프트 네트워크 (Shyft Network)와 파트너십을 맺고 트래블 룰 준수를 위한 인프라를 구축한다고 28일 밝혔다. 가상자산 서비스 공급자인 암호화폐 거래소는 이용자를 대신해 다른 기관과 거래 관련 개인 정보를 공유해야 한다. 이때 시프트 네트워크의 솔루션은 가상 자산 서비스 공급자들이 데이터 유출을 최소화하면서 트래블 룰을 준수할 수 있도록 보장한다는 설명이다. 또 데이터 공유 과정에서 높은 보안을 유지하기 위해 분산형 네트워크를 활용한다. 사무엘 림 바이낸스 CCO(최고 컴플라이언스 책임자)는 “지금까지는 가상자산 서비스 공급자가 FATF 지침을 준수할 수 있는 인프라가 제대로 갖춰지지 않았다”며 “시프트 네트워크의 솔루션을 통해 트래블 룰을 완전히 준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코인원, 금융권 수준의 자금세탁방지(AML) 체계 구축 완료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원이 자금세탁방지 컨설팅 및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코인원은 이번 자금세탁방지 솔루션 구축을 통해 자금세탁범죄 예방 및 투자자 보호를 위한 내부통제를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코인원은 자금세탁방지 컨설팅과 시스템 구축을 바탕으로 자사의 자금세탁방지 역량과 위협기반접근법(RBA, Risk-based Approach)을 기반으로 한 자금세탁방지 체계를 국제 자금세탁방지기구(FATF) 권고안 및 전통 금융권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게 됐다. 한편, 코인원은 지난 2019년 8월부터 자금세탁방지 전문대응팀을 만들어 자금세탁방지 시스템 구축과 운영전략을 수립해 대응 중이다. 

 


와이스크립토레이팅스 "비트멕스, 업계에서 도태되고 있다"

 

암호화폐 프로젝트 평가 업체 와이스 크립토 레이팅스(Weiss Crypto Ratings)가 28일 공식 트위터를 통해 "업계(암호화폐 파생상품 시장)는 점점 더 발전하고 있지만, 비트멕스는 점점 도태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와 관련해 와이스 크립토 레이팅스 측은 "후오비(Huobi), 오케이엑스(OKEx) 등 암호화폐 거래소의 거래량은 비트멕스보다 40%에서 60% 가량 더 많은 수치를 기록하고 있지만 왜 사람들은 비트멕스를 벤치마크로 사용하는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이선영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