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그램

검색

비트코인 억만장자 윙클보스의 제미니, 암호화폐 커스터디 서비스 출시

가 -가 +

이선영
기사입력 2019-09-11

 
비트코인(Bitcoin, BTC) 억만장자인 타일러(Tyler)와 카메론(Cameron) 윙클보스(Winklevoss) 형제가 운영하는 미국의 암호화폐 거래소 제미니(Gemini)가 자체적인 암호화폐 커스터디(Custody·수탁) 서비스를 시작했다.



10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는 제미니의 보도자료를 인용, "기관 투자자들에게 암호화폐 보관 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미니 커스터디(Gemini Custody)'가 출시됐다"고 전했다.    

 

 


제미니는 보도자료를 통해 "새로 출시되는 커스터디 솔루션을 통해 고객은 잔액을 확인하고, 계좌 명세서를 다운로드하며, 출금을 시작하고, 회계 감사관에게는 잔액, 거래 등을 확인할 수 있는 뷰 전용 액세스 권한을 부여할 수 있게 해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고객은 제미니 거래소에서 보관 중인 자산을 오프라인 콜드 스토리지(cold storage)에서 이체되기를 기다리지 않고 거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제미니 커스터디가 지원하는 암호화폐는 비트코인(BTC), 비트코인 캐시(BCH), 이더리움(ETH), 라이트코인(LTC)을 비롯해 이더리움 기반 ERC-20 토큰인 제로엑스(ZRX), 어거(REP), 베이직어텐션토큰(BAT), 브레드(BRD), 다이(DAI), 디센트럴랜드(MANA), 엔진(ENJ), 플렉사코인(FXC), 제미니 달러(GUSD), 카이버 네트웍스(KNC), 룸 네트워크(LOOM), 메이커(MKR), 오미세고(OMG) 등 총 18개이다.

 

제미니 최고경영자(CEO) 타일러 윙클보스(Tyler Winklevoss)는 "자산 클래스로서 암호화폐의 성숙은 커스터디의 안전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또, 국제증권거래소(ICE)의 수석운영책임자(COO)를 지냈고 현재 제미니의 운영 총괄 이사를 맡고 있는 재닌 하이타워-셀리토(Jeanine Hightower-Sellitto)는 "기관투자가들의 암호화폐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면서 "하지만 복잡한 규제와 보안 요건을 완벽하게 충족하는 해결책을 찾는 데 애를 먹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타일러와 카메론 윙클보스는 최근 페이스북의 리브라(Libra) 스테이블 코인 프로젝트에 마크 저커버그(Mark Zuckerberg)와 협력할 수 있다고 말했다. 특히 카메론은 "리브라로 인해 암호화폐의 대량 채택이 한 걸음 더 나아갈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선영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