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회상금

검색

美 SEC 의장 "비트코인 ETF 승인 요건 갖춰가고 있다"

가 -가 +

김진범
기사입력 2019-09-10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urities and Exchange Commission·SEC) 제이 클레이튼(Jay Clayton) 의장이 비트코인(Bitcoin, BTC) ETF(상장지수펀드)에 대해 "많은 진전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아직 해야할 일이 남아 있다"고 말했다.  

▲ 제이 클레이튼/ 출처: CNBC     © 코인리더스



10일(현지시간) 야후 파이낸스에 따르면 제이 클레이튼 SEC 의장은 CNBC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 ETF 승인과 관련한 우려를 충족시키는 데 가까워지고 있다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커스터디(Custody·수탁)와 가격 조작(price manipulation) 등의 문제점은 여전하다고 지적했다. 

 

클레이튼은 실제 글로벌 자산운용사 피델리티(Fidelity)의 새로운 커스터디 사업, 샌프란시스코 기반 암호화폐 수탁업체 앵커리지(Anchorage), 특정 암호화폐 거래소의 자금 세탁 방지 노력 등을 언급하며 비트코인 ETF 승인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업계의 노력을 인정했다.

 

하지만 그는 "중요한 문제는 커스터디다. SEC가 투자자들이 디지털 자산을 보유하고 있는지 어떻게 파악할 것인가가 관건이다. 이런 부분은 금이나 커피 등 유형자산과는 다른 문제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토큰이 해외 혹은 규제를 받지 않는 거래소에서 거래가 되면서, 가격이 조작되고 있지 않다는 것을 어떻게 파악할지도 중요하다"며 "어느 정도 성과는 있으나, 사람들이 이러한 문제에 대해 만족할 만한 답을 도출해내기 전에 우리는 최종 결정을 내릴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달 12일(현지시간) SEC는 비트와이즈(Bitwise), 반에크/솔리드X(VanEck/SolidX) 등 비트코인 ETF 신청 3건에 대한 결론을 다시 연기해 10월 13일, 10월 18일에 각각 발표한다고 밝혔다. 또한 뉴욕 소재 투자운용사 윌셔 피닉스(Wilshire Phoenix)에 대한 결론은 9월 29일 발표될 예정이다.

 
 
김진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IEO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