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그램

검색

캐나다 이니스필 이어 리치몬드 힐 市도 비트코인 재산세 납부 '허용'

가 -가 +

이선영
기사입력 2019-07-17

 



캐나다 암호화폐 솔루션 제공자이며 트레이딩 플랫폼 운영자인 코인베리(Coinberry)가 재산세(property tax)에 대한 비트코인(BTC) 지불 처리를 제공하기 위해 캐나다 리치몬드 힐(Richmond Hill) 시와 파트너십을 맺었다.

 

16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코인베리는 전날 보도자료를 통해 "캐나다 광역 토론토(GTA)의 리치몬드 힐 시가 비트코인 재산세 납부를 위해 코인베리와 협상을 시작했고, 이르면 오늘 30일부터 시행될 것"이라고 밝혔다.

 

캐나다 자금흐름보고분석센터(FINTRAC) 등록업체인 코인베리는 지난 3월 그레이터 토론토 지역의 이니스필(Innisfil) 시와도 계약을 체결, 재산세 비트코인 납부를 지원하고 있다.

 

코인베리는 암호화폐로 납부된 세금을 캐나다 달러로 전환하기 때문에 지자체는 암호화폐 납세를 지원하지만, 이를 직접 보유하지 않는다. 리치몬드힐도 같은 방식으로 암호화폐 재산세 납부를 시행하게 된다.

 

리치몬드 힐시 당국은 코인베리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공과금 납부 및 서비스를 검토해 적용 범위를 확대할 예정이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조 디 파올라(Joe di Paola) 부시장은 “몇 년 안에, 특히 밀레니얼 세대에서 디지털 화폐 결제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니스필 사례가 있었기 때문에 더 안심하고 결정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미국의 경우, 오하이오(Ohio) 주가 처음으로 비트코인을 통한 납세를 허용했다. 현재 재무부가 구축한 온라인 포털을 통해 23개 세금을 비트코인으로 납부할 수 있다.

 

이선영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IEO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