텔레그램

검색

존 맥아피 "비트코인, 가격변동 연연해선 안돼…2020년말 100만달러 꼭 될 것"

가 -가 +

박병화
기사입력 2019-07-15

 

미국 기업가이며 강력한 암호화폐 옹호론자인 존 맥아피(John McAfee)가 "2020년까지 비트코인(BTC) 가격이 100만 달러를 기록할 것"이라는 자신의 예측을 굽히지 않고 밀어붙였다.

 

▲ 출처: 존 맥아피 트위터     © 코인리더스



15일(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세계적인 보안 소프트웨어 개발자인 존 맥아피는 최근 비트코인의 가격 변동에도 불구하고 "2020년 말까지 비트코인 가격은 100만 달러를 기록할 것이라는 기존 전망에 나는 여전히 긍정적인 입장"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비트코인은 이제 10대 중반인데 사람들은 지난 한 주간의 변동성을 보고 지나치게 걱정하고 있다. 지난 몇 주간이 아닌 지난 몇 달간 비트코인의 가격 상승률을 주시해라"고 강조했다.

 

실제 코인텔레그래프의 비트코인 가격지수에 따르면, 이번 주 비트코인은 9% 하락했지만 지난 3개월 동안 100%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앞서 지난 10일(현지시간) 모건 크릭 디지털 애셋(Morgan Creek Digital Assets) 공동 창업자이며, 존 맥아피와 같은 비트코인 강세론자인 안토니 팜플리아노(Anthony Pompliano)는 야후파이낸스의 투자 프로그램인 ‘데일리티커’에 출연해 "비트코인이 2021년 말까지 10만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암호화폐 생태계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는 인사 중 한 명이며 열정적인 반정부 운동가인 맥아피는 현재 소득세를 탈루했다는 의혹에 휘말려 쿠바에서 도피 생활을 하고 있으며, 오는 2020년 치러지는 미국 대통령 선거 출마를 위한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박병화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IEO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