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KT, 인공지능 챗봇으로 편의점 운영 돕는다

가 -가 +

최정인 기자
기사입력 2018-01-24

▲ 챗봇_KT     © 코인리더스

 

KT가 GS리테일과 손잡고 전국 1만2천여개 편의점에 인공지능(AI) 헬프데스크 ‘GS25 챗봇지니’ 서비스 제공을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GS25 챗봇지니’는 매장 근무자가 업무상 궁금증이 생겼을 때 모바일 메신저를 통해 실시간으로 물어보고 답변 받을 수 있는 업무지원형 서비스다. 예를 들어 매장 근무자가 “교통카드 충전 어떻게 해”라는 질문을 던지면 업무 매뉴얼을, “1+1 상품은 뭐야”라고 물어보면 이에 해당하는 상품·이벤트 정보를 제공한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GS25 챗봇지니’와 친구를 맺고 인증 절차를 거쳐 이용할 수 있다.

 

지난해 5월, KT는 GS리테일과 미래형 점포(Future Store)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GS25 챗봇지니’는 그 첫 번째 결과물이며 KT의 인공지능 챗봇 솔루션이 적용됐다. 챗봇 솔루션은 KT 고객센터 앱과 스마트톡에도 적용되어 월 평균 70만명 이상이 이용하고 있다.

 

양사는 향후에도 △점포 ICT 인프라 실시간 모니터링 △빅데이터 연계를 통한 상권 분석 정교화 △경영주·근로자 업무 효율성 향상 등 미래형 점포를 구현하기 위한 교류를 지속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