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보엑스(EVOX) ICO "전세계 최초 암호화폐 은행 구현할 것"

가 -가 +

박병화
기사입력 2018-08-21

 



 

전 세계 최초의 크립토뱅크(Crypto Bank, 암호화폐 은행)를 구현하고자 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주목받고 있다.

 

영국에 본사를 둔 스피오스홀딩스(SPIOS Holdings)는 스마트 디지털 자산 플랫폼인 '넴 (NEM, 뉴이코노미 무브먼트)' 블록체인 기반의 이보엑스(EVOX) 프로젝트를 론칭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보엑스 프로젝트는 이보크립토뱅크(EvoCypto Bank)라 불리는 암호화폐 전용 은행 설립과 전자동 뱅킹 플랫폼 구축에 목적을 두고 있으며, 이를 통해 암호화폐간 또는 암호화폐와 법정화폐간 거래가 가능하다. 또한 세계 어디서나 사용 가능한 은행 카드 발급, 암호화폐 대출 서비스, 이보웰렛(전자지갑)을 통한 환전 서비스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이보 크립토 뱅크가 준비하는 대표적인 은행상품으로는 암호화폐를 활용해 24/7서비스 가능한 개인용 즉석 대출 서비스와 블록체인 관련 핀테크 기업들을 위한 기업용 융자 또는 투자상품이다.

 

더불어 2차 프로젝트인 리보 마켓 플레이스(REVO Market Place)의 안정적인 서비스를 위해 이보 크립토 뱅크에서는 에스크로(Escrow, 결제대금신탁)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오프라인 은행도 설립한다.

 

특히 이보엑스 프로젝트의 뱅킹플랫폼은 전자동화 시스템이기 때문에 운영비 측면에서 기존 은행보다 10배 이상의 비용을 절약할 수 있고 이러한 환경으로 인해 개인의 기본적인 서비스 이용 수수료가 낮거나 전혀 없으며, 회사는 투자와 대출 등 은행 상품을 통해 창출된 수익으로 운영되고 수익 중 일부는 이보 크립토 뱅크의 내부 전용 전자화폐인 이캐시(E-Cash)를 보유한 고객들에게 법적 문제 없이 보유한 양에 비례해 배당금 형태로 지급될 예정이다. 

 

스피오스 홀딩스에 따르면 "이보 크립토 뱅크는 이캐시 시스템을 대출, 투자, 배당 등의 서비스에 활용할 것"이라면서, "이캐시는 1달러 가치로 고정되는 스테이블 코인(Stable Coin)" 형태의 전자화폐로 은행 고객들을 위해 내부에서만 사용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보엑스 프로젝트는 기술적 면에서 다른 ICO(암호화폐공개)에 비해 탁월하다. 실제 이보엑스 개발팀은 이오스(EOS)와 넴(NEM) 등 다수의 블록체인 프로젝트와 메릴린치,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 등 미국의 메이저 금융사의 플랫폼 작업에 참여했던 개발자들로 이루어져 있다. 

 

이보엑스 개발팀은 넴 기반으로 트랜잭션 속도, 보안, 확장성 등 블록체인 기술을 한층 업그레이드 시킬 예정이며, 또한 하이퍼레저(Hyperledger), 분산원장기술(DLT), 분산형 애플리케이션(DApp)등을 이용한 기업용 자체 블록체인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이보엑스에서 사용하는 하이퍼레저 기술은 최근 국내 기업 중 LG CNS와 카카오페이서도 도입하려는 차세대 기술이며 분산원장기술(DLT)은 상하이증권거래소, 한국은행등 금융권에서 적극 도입하려는 기술이다.

이밖에 프로젝트 팀은 이보 크립토 뱅크 코인(Evo Crypto Bank Coin, EVOX)을 보유한 사용자들에게 비접촉식 결제 기능이 탑재된 전용 월렛을 제공해 세계 어디서나 자유롭게 코인을 사용 할 수 있도록 하고 또한 코인을 직접 충전해 사용할 수 있는 충전카드 서비스도 제공할 방침이다.

 

스피오스 홀딩스의 김민찬 공동창업자에 따르면 "비전만 제시하는 기존 코인 시장은 조만간 사라질 것"이라면서 "스피오스 프로젝트는 많은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단기간에 1차(이보뱅크), 2차(마켓플레이스), 3차(3세대지향 블록체인) 프로젝트가 시장에 나와 상용화가 될 것이며, 이러한 과정에서 회사의 수익과 기술 개발 과정 등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투자자는 이를 직접 확인하면서 투자가 가능해 낮은 리스크와 높은 수익을 창출해 낼 수 있다. 이러한 환경구축의 첫번째 프로젝트인 이보크립토 뱅크 역시 코인 보유자와 투자자에게 안정적으로 지속적인 수익을 창출해 줄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스피오스는 나눔의 정신을 실현하기 위해 블록체인 기술을 개발하고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나눔의 목표를 구현하기 위해 우선적으로 암호화폐 은행을 만들어 은행 계좌를 갖지 못한 사람들에게까지 은행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는 공평한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스피오스의 첫 번째 ICO인 에보크립토뱅크 프로젝트는 8월부터 프라이빗 세일(https://www.evoxcoin.io)을 진행 중에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