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락시장, 디지털 기술 접목한 '스마트시장'으로 탈바꿈한다

가 -가 +

박소현 기자
기사입력 2020-06-30 [20:34]

가락시장, 디지털 기술 접목한 '스마트 마켓'으로 탈바꿈한다 사진: 위키백과  


국내 최대 농수산물 도매시장 '가락시장'이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해 '스마트 시장'으로 탈바꿈한다.

 

SK C&C는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의 '가락시장 스마트 마켓 구축 종합계획 연구 용역 사업'에 착수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을 통해 농수산물 산지 수확부터 배송, 하역, 거래, 품질 검사·도소매 판매 등 유통 전 과정에 인공지능(AI)·빅데이터·블록체인·클라우드 등 디지털 기술을 접목해 '스마트 시장' 청사진을 수립할 계획이다.

 

SK C&C는 온라인 화상 거래 등 다양한 거래 방법에 대응할 수 있는 거래 플랫폼을 구축해 유통 비용을 줄일 계획이다. 전동 지게차와 무인 이송차(AGV)가 시장 내 물류 효율화를 지원해 하역, 이송, 배송도 획기적으로 개선된다.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식품 이력제와 온·습도 센서 조절 장치 등 콜드 체인을 도입한 농수산물 신선도 관리 시스템도 구축한다. 이를 통해 소비자의 먹거리 안전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빅데이터 기반 유통정보시스템으로 대량 거래되는 농수산물 도매 유통에서 물량·가격 등 유통정보를 제공해, 물량이 일시에 집중되는 현상을 완화할 예정이다. 이는 농수산물 수급과 가격 안정화에 도움을 주게 될 전망이다.

 

아울러 센서가 처리 시점을 인지해 쓰레기와 폐기물 수거를 요청하고, 지능화된 사물인터넷(IoT)으로 시장 건물, 상하수도, 전기, 보안 등을 관리해 운영비용을 줄이고 안전사고도 예방한다.

 

박소현 기자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