끝도 없이 오르는 美증시...비트코인 횡보장세 계속

가 -가 +

박소현 기자
기사입력 2024-07-11 [06:59]



뉴욕증시가 끝도 없이 오르고 있다. 제롬 파월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시장 입맛에 맞는 비둘기파적 발언을 내놓자 3대 주요 주가지수가 모두 1% 이상 뛰어 올랐다.

 

10일(미국 동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429.39포인트(1.09%) 뛴 39,721.36에 거래를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전장보다 56.93포인트(1.02%) 상승한 5,633.91,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218.16포인트(1.18%) 오른 18,647.45에 장을 마쳤다.

 

S&P500지수는 사상 처음으로 5,600선을 상향 돌파했다. 지난 6월 20일 5,500선을 사상 처음으로 돌파한 지 한 달도 되지 않아 5,600선마저 깨버렸다.

 

이날 상승세로 S&P500지수는 올해 들어 37번째 사상 최고치 경신을 기록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도 올해 27번째 역대 최고치 경신이다.

 

파월 의장은 이날 미국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에 출석해 반기 통화정책 보고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그는 물가상승률이 연준 목표치 2%로 떨어지기 전이라도 상황에 따라 통화정책을 완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금리 인하를 "인플레이션이 2%에 완전히 도달할 때까지 기다릴 필요는 없다"며 "인플레이션은 하방으로 움직일 것이고 아마도 2% 아래로 내려갈 것인데 이는 우리가 바라는 상황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파월 의장이 물가상승률이 2%에 도달하기 전까지 금리 인하를 기다리지 않겠다고 구체적으로 언급한 것은 이례적이다. 이같은 발언이 전해지자 3대 주가지수는 일제히 상승폭을 확대했다.

 

이날도 기술주가 상승세를 이끌었다.

 

엔비디아가 2.69% 올랐고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도 1% 상승률을 보였다. 테슬라도 이날까지 상승하며 11거래일 연속 오름세를 기록했다.

 

AMD는 유럽 최대 민간 인공지능(AI) 랩 '실로AI'를 인수하며 AI 경쟁력을 강화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3.87% 뛰었다.

 

대만 반도체 생산업체 TSMC(ADR)도 2분기 실적이 월가 예상치를 상회했다는 소식에 3.5% 상승했다. TSMC는 지난 2분기(4월~6월) 매출이 206억7천 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반면 온라인 법률자문서비스 기업 리걸줌은 최고경영자(CEO) 사퇴 발표와 함께 연간 매출 전망을 낮추면서 주가가 25% 이상 급락했다.

 

서튜이티의 스캇 웰치 최고투자책임자(CIO)는 "다소 거품이 낀 것처럼 보이지만 아직은 메가캡 기술기업들의 실적이 이같은 주가 가치를 뒷받침하지 못할 것이라는 신호는 없다"며 "S&P500 전체 시가총액 중 7~10개 주식이 30~40%의 비중을 차지한다는 점을 기억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모든 업종이 상승세를 보였다. 그중 기술업종이 1.63%, 재료업종이 1.34% 오르며 눈에 띄었고 유틸리티와 산업, 헬스케어도 1% 가까이 상승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의 페드워치 툴에 따르면 이날 마감 무렵 오는 9월 연준이 기준금리를 인하할 확률은 73.3%로 반영됐다. 전날과 같은 수준이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 변동성 지수(VIX)는 전장보다 0.34포인트(2.72%) 오른 12.85를 기록했다.

 

또 다른 위험자산 비트코인(BTC) 가격은 이날 현재 57,000달러대에서 거래되고 있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한국시간 11일 오전 6시 54분 기준 비트코인 1개당 가격은 24시간 전보다 0.51% 하락한 57,503달러에 거래됐다. 

 

최근 비트코인은 56,552~73,777달러 범위 내에서 매도, 매수 세력 간 치열한 싸움을 지속하고 있다.  

 

코인텔레그래프는 "비트코인의 회복세는 6만 달러 부근에서 매도에 직면해 있으며, 이는 높은 가격 수준에서 매도 세력의 저항이 여전한 상황임을 보여준다"고 진단했다.

 

이어 "파사이드 인베스터 데이터에 따르면, 미국에 상장된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에 7월 5일 이후 6억 5천만 달러 이상의 자금이 유입되어 낮은 수준에서 견고한 수요를 나타냈다. 하지만 매도 압력이 서둘러 끝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아캄 인텔리전스 데이터에 따르면 독일 정부 지갑은 6,000개의 비트코인을 추가로 매도할 준비를 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시장은 파산한 암호화폐 거래소 마운트곡스의 채권자들이 상환금을 받은 후 매도 규모를 예의주시하고 있다"면서, 현재 매도, 매수 세력 간 힘겨루기 양상이 지속되고 있다고 전했다. 

 

박소현 기자 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제호:코인리더스 ㅣ 등록번호 : 서울 아,01722 ㅣ 등록일 : 2011.08.01
발행/편집인 : 박병화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범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64 서교제일빌딩 8층 | desk@coinreaders.com
Copyright 코인리더스. All rights reserved.